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대 시흥캠퍼스 조성사업 정상화 촉구

기사승인 2017.05.17  17:11:30

공유
ad36
default_news_ad1

- 시의회 만장일치 결의안 채택

시흥시의회가 제248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열고 ‘서울대 시흥캠퍼스 조성사업 정상화 촉구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하고 있다.

[경기도민일보 시흥=이재순기자] 시흥시의회(의장 홍원상)가 17일 제248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열고 ‘서울대 시흥캠퍼스 조성사업 정상화 촉구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결의안을 대표발의한 김찬심 의원은 “서울대학교는 학내 갈등으로 인한 내부 구성원과의 소통과 합의를 위한 과정이라는 이유로 전체 사업 추진일정을 일방적으로 지연시키고 있다”고 지적했다.
시의회는 결의안을 통해 “학생 없는 서울대 시흥캠퍼스는 사양한다”며 의무형 기숙형 대학 RC 설립 약속을 반드시 지킬 것과 배곧신도시에 국가재난병원이나 감염치료병원의 설립을 강력히 반대하며 500병상 이상의 서울대학교 병원 설립 약속의 이행을 촉구했다.


또 서울대 시흥캠퍼스에서 발생한 수익은 시흥 지역경제와 시흥캠퍼스에 재투자할 것과 서울대학교가 학내 구성원들과의 소통으로 조속히 학내 갈등을 해결하고 형평성 있는 이익추구를 원칙으로 시흥시와의 공동의 목표와 가치 창출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을 주장했다.

한편, 시흥시의회는 이날 채택한 결의문을 관계기관에 전달해 서울대 시흥캠퍼스 조성사업의 정상화를 적극 요구할 계획이다.
 

 

 

 

시흥=이재순기자

<저작권자 © 경기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2

인기기사

ad37
default_side_ad2

포토

ad38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