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문재인 지지층 재결집? 민주당 지지율 후폭풍...정당지지율 자유한국당·바른정당·국민의당=정의당 順

기사승인 2017.07.30  06:59:03

공유
ad36
default_news_ad1
▲ 이낙연 국무총리와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28일 오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한국인터넷신문협회 주최로 열린 2017년 인터넷신문의 날 기념식에서 대화를 하고 있다.

정당지지율 민주당 50% 한국당 10% 바른정당 8% 국민의당·정의당 4%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율 ‘잘하고 있다’ 77% ‘잘못하고 있다’ 13%

문재인 대통령 취임 12주차 국정수행 지지율이 지난주 대비 3%포인트 오른 77%로 나타난 가운데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정당지지율도 4%포인트 반등해 다시 50%를 회복했다는 한국갤럽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정의당은 4%포인트 큰 폭으로 하락해 대선 이후 최저치로 떨어지면서 국민의당과 동률을 이룬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은 7월 25일부터 27일까지 3일 동안 전국 성인 100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7월 4주차 정당지지율 설문조사 결과를 28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를 앞두고 발생한 주요 이슈로는 △ 7/22 문재인 정부 첫 추경안 국회 본회의 통과 △7/24 신고리 원전 5·6호기 공론화위원회 출범 / 문재인 대통령, 평창 G-200 행사 참석 △7/25 대법원 주요 재판 생중계 허용 △7/26 국정원 국내 정보 담당 조직 폐지 / 한국당 일부 의원, 담뱃값 인하 법안 발의 △7/27 세법개정안 당정 협의 /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1심 판결 △정치권 증세·감세 공방 등이 있다.

정당 지지율 조사에 따르면 이 기간 지지하는 정당은 더불어민주당 50%, 자유한국당 10%, 바른정당 8%, 국민의당과 정의당이 각각 4%, 없음/의견유보 24%로 집계됐다.

지난 7월 3주차(18~20일) 정당지지율은 더불어민주당 46%, 자유한국당 11%, 바른정당 8%, 정의당 8%, 국민의당 5%, 없음/의견유보 23%였다.

더불어민주당 지지도는 지난주 대비 4%포인트 상승한 반면, 정의당은 4%포인트 하락해 대선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자유한국당과 국민의당은 각각 1%포인트 하락했고 바른정당은 변함 없었다.

더불어민주당 지지율이 50%대로 회복한 것은 지난 7월 1주차 이후 3주 만이다. 또 민주당은 여전히 나머지 4당 합산 지지율(26%)을 압도하며 선두를 유지했다.

반면 이른바 ‘문준용 제보 조작' 파문에 휩싸인 국민의당은 5주째 4~5% 지지율에 머물면서 여전히 원내정당 가운데 최하위로 처졌다.

정의당 지지율은 지난 주 대비 반토막(8%→4%)이 나면서 대선 이후 가장 낮은 지지도를 나타내 국민의당과 함께 공동 최하위를 기록했다.

▲ 정당지지율 / 자료출처 = 한국갤럽

한편 함께 실시한 문재인 대통령 취임 12주차 국정수행 지지율은 지난주(74%) 대비 3%포인트 반등한 77%를 기록했다.

조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의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 잘못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 물은 결과, 77%가 긍정 평가했고 13%는 부정 평가했으며 9%는 의견을 유보했다(어느 쪽도 아님 4%, 모름/응답거절 5%).

문재인 대통령 직무 긍정률은 지난주 대비 3%포인트 상승했고 부정률은 3%포인트 하락했다. 특히 40대(79%→88%), 지지정당이 없는 무당(無黨)층(55%→63%), 대구/경북 지역민(59%→68%) 등에서 긍정률 상승폭이 상대적으로 컸다.

이번 주에도 자유한국당 지지층에서만 긍정률(36%)이 부정률(46%)보다 낮고 그 외 모든 응답자 특성별로는 '잘하고 있다'는 평가가 더 많다. 이번 조사에서 연령별 긍/부정률은 20대 91%/5%, 30대 87%/7%, 40대 88%/5%, 50대 66%/21%, 60대+ 59%/24%다.

한국갤럽의 이번 조사는 2017년 7월 25~27일 사흘 동안 전국 성인 1008명을 대상(총 통화 5207명 중 1008명 응답 완료, 응답률 19%)으로 휴대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무작위 추출(집전화 RDD 15% 포함)해 전화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진행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그 밖에 자세한 내용은 한국갤럽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이준형 기자

<저작권자 © 경기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2

인기기사

ad37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38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