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수원시, 고령친화도시 조성위원회 출범

기사승인 2017.09.24  15:57:58

공유
ad36
default_news_ad1

- 2년간 사업·정책 심의 자문役

[경기도민일보 수원=우영식기자] 수원시는 지난 22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고령친화도시 조성위원회’ 위원 위촉식을 열고 위원회 출범을 알렸다.
이한규 수원시 제1부시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고령친화도시 조성위원회’는 심정애 수원시 복지여성국장, 한명숙 수원시의원을 비롯해 공직자, 노인복지시설 관계자, 전문가 등 15명으로 구성됐다.
‘고령친화도시 조성위원회’는 앞으로 2년 동안 수원시 고령친화도시 관련 사업·정책을 심의하고 자문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시는 2016년 6월 WHO(세계보건기구) 고령친화도시 가입 인증을 받았다. 국내에서 WHO 고령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지방자치단체는 수원시를 비롯해 6곳이다. 

지난해 8월에는 ‘WHO 고령친화도시 가입 인증 선포식’을 열고 세계적 수준의 고령친화도시 건설을 위한 6대 영역 52개 실행과제를 제시한 바 있다. 6대 영역은 △인생 제2막 은퇴설계 △활동적인 생활환경 △건강한 노년 △활력 있는 노년 △사회적 존중과 세대통합 △안정된 노년일자리 등이다.

지난해 9월에는 ‘수원시 고령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고령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고 같은 해 11월 고령친화도시 사업 추진상황을 점검하는 역할을 하는 ‘고령친화도시 조성 모니터단’을 위촉했다.
이한규 제1부시장은 “세계적 수준의 고령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52개 과제를 차질 없이 실행할 것”이라며 “고령친화도시 조성 위원들이 고령친화도시를 만드는데 큰 역할을 해 달라”고 당부했다.

2017년 8월 말 현재 수원시 65세 이상 노인인구는 10만9440명으로 전체 인구의 9.13%를 차지한다. 

 

수원=우영식기자

<저작권자 © 경기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2

인기기사

ad37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38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