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의정부1동 쇼랜제화 맞춤 제작구두 기증

기사승인 2017.11.09  14:55:10

공유
ad36
default_news_ad1

- 발이 불편한 장애인 2명에게

쇼랜제화가 의정부1동 관내 발이 불편한 장애인 2명에게 맞춤 제작한 신발을 기증하고 있다.

쇼랜제화(대표 임영태)가 9일 의정부시 의정부1동 관내 발이 불편한 장애인 2명에게 맞춤 제작한 신발을 기증했다.
양쪽 발의 길이가 현저히 다르고 발 모양의 변형으로 기존 기성화를 신고는 오래 걸을 수 없었던 대상자들에게 한 켤레에 40~50만원이 넘는 맞춤구두를 제작해 기증한 것이다.


임영태 대표는 로터리클럽에 가입한 2008년도부터 현재까지 매년 3~4명의 장애인들에게 세상에 단 하나뿐인 맞춤구두를 제작해 주고 있으며 기회가 될 때마다 2000~ 3000켤레에 달하는 수제구두 재고분을 인근 기관과 단체에 기증하고 있다.
임 대표는 “보행이 불편한 장애인에게 구두란 단순히 신는 물건을 뛰어넘어 교정과 재활을 위한 중요한 치료수단이기 때문에 어떤 신발 제작 과정보다 대상자와의 많은 교감을 요하며 대상자와 함께 제작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심혈을 기울여 함께 만든 구두를 대상자가 만족해 할 때 내가 이 일을 지속해야 하는 이유가 되지 않나 싶다”고 밝혔다.

임 대표가 속한 국제로터리 3690지구 의정부로터리클럽(회장 조용국)은 후원받는 사람 입장에서 한번 더 고민하고 지원 내용을 정하는 선진적 사회공헌을 실천해 많은 후원기관들에게 모범을 보이고 있다.    

의정부=고춘이기자

<저작권자 © 경기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2

인기기사

ad37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38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