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화성시, 수도 동파 방지 종합대책 수립

기사승인 2017.11.15  16:05:53

공유
ad36
default_news_ad1

- 24시간 비상급수 종합상황실 가동

[경기도민일보 화성=홍왕현기자] 화성시는 동절기를 맞아 수도시설 동파 방지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15일부터 내년 3월15일까지 24시간 비상급수대책 종합상황실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시는 먼저 상수도 대행업체와 함께 사전 점검반을 편성하고 상습 동파지역 및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순찰 및 홍보활동을 벌이고 있다. 
또한 수시로 가압장, 배수지, 급수전 등 주요 시설물의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비상급수차량을 상시 운영하는 등 동파로 인한 급수 중단 사태를 예방할 방침이다. 
이규석 맑은물시설과장은 “무엇보다 각 가정과 사업장에서 수도계량기가 얼지 않도록 수시로 점검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수도가 얼었을 경우 미지근한 물로 시작해 점점 온도를 높여 천천히 녹여야 수도가 터지는 것을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시는 ‘계량에 관한 법률 시행령’ 제21조에 따라 수도계량기가 50㎜ 이하는 8년, 50㎜ 초과는 6년이 경과하면 무상으로 교체해 주고 있다. 
특히 동파 방지용 계량기로 교체하는 등 계량기 동파 최소화를 위해 노력한 결과 2012년 841건이었던 동파 신고는 지난해 175건으로 감소했다. 
계량기 동파 및 상수도 누수 발생 시 맑은물사업소 맑은물시설과(031-369-2443)로 신고하면 된다. 

 

화성=홍왕현기자

<저작권자 © 경기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2

인기기사

ad37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38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