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44

시흥 정왕2동 행정복지센터 맞춤형복지팀

기사승인 2018.01.14  14:00:35

공유
default_news_ad1

- 복지소리함 거점지역 5곳 설치

아파트 근처 버스정류장에 복지소리함이 설치되어 있다.

[경기도민일보 시흥=이재순기자] 시흥시 정왕2동 행정복지센터(동장 홍명기) 맞춤형복지팀은 14일 관내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발굴을 위해 지역주민들의 접근도가 높은 거점지역 5곳에 ‘복지소리함’을 설치하고 주민들이 센터로 직접 찾아와 내방상담하지 않고도 손쉽게 도움을 요청할 수 있도록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복지소리함’이 설치된 곳은 아파트(주공2, 주공4, 영남, 청솔) 근처 버스정류장과 빌라밀집지역인 역전로(30통) 지역 내 상점으로 총 5개소이다.

‘복지소리함’에는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메모지 투입구와 복지서비스 안내문을 부착하여 주민들이 지나가다 쉽게 복지정보를 접하고 도움을 요청할 수 있도록 했다.
‘복지소리함’은 정왕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장혜동) 위원들이 밑반찬 배달 시 수시로 수거하여 담당 직원에게 전달되며 대상자에 대한 즉각적인 방문상담과 서비스 연계를 통해 대상자가 바로 체감할 수 있는 복지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다.
홍명기 정왕2동장은 “우리 동은 찾아가는 복지행정을 통해 지원을 받지 못하는 이웃이 없는지 살피고, 이를 해소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시흥=이재순기자

<저작권자 © 경기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